모발굵어지는 방법과 관리 방법

"얇아지는 모발때문에 스트레스 받는다면"

 

 머리카락이 빠지는 건 여간 스트레스 받는 일이 아니다

머리 감을 때나 걷기만 해도 바닥에 모발이 툭툭 떨어지는 분들 많으시죠? 우리 집 역시 눈만 돌리면 여기저기 보이는 빠진 머리카락으로 스트레스가 상당합니다.

이제는 애들도 많이 커서 치우는 모발량이 늘어났는데요.

풍성한 모발은 동안 외모에 꼭 필요한 요소라서 탈모에 대한 고민이 커질 수밖에 없습니다.

 

 평균적으로 빠지는 머리카락의 양이 있으나 그 이상일 경우 다른 문제를 생각해볼 수 있다.

사람마다 약간 차이가 있긴 하지만 평균 50~100개 정도의 모발이 빠지는데 이런 상황이 반복되면 불안감이 커질 수밖에 없습니다. 그러나 자연스러운 현상이라서 많이 걱정할 필요는 없는데요.

 

탈락하는 머리카락의 양이 급격히 증가했다거나 두께가 많이 얇아진 경우에는 모발굵어지는 방법 등을 찾아보고 관리를 해주는 게 좋습니다.

 

보통 두께가 얇아진 후에는 모발이 탈락하고 탈모가 시작되는데요. 대부분 탈모는 숱이 없는 사람이라고 생각하지만, 두께를 기준으로 한다는 걸 알아둬야 합니다.

 

헤어 스타일링에 따라 사람 이미지는 180도 달라지기 때문에 누구에게나 중요한 부분이라 할 수 있는데요. 앞으로 탈모가 생길 확률을 낮추기 위해서는 늦기 전 모발이 얇아지는 이유와 개선 방법을 알아둬야 합니다.

 

"갑자기 머리카락이 얇아지는 이유는 뭘까요?"

 

사람 몸도 나이가 들면 노화가 시작되는 것처럼 모발의 두께도 자연스럽게 얇아집니다. 특히 잘못된 습관과 스트레스, 무리한 다이어트 등이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모든 동물은 노화가 진행됨에 따라 털, 즉 머리카락이 빠지기 시작한다. 

  1. 노화

 

나이가 들면 모발에도 노화가 시작됩니다. 자연스러운 현상으로 호르몬에 변화가 생기면서 가늘어지게 됩니다.

 

 탈모는 스트레스나 환경요인에 영향을 많이 받아 주요 원인이 되고 있다.

  1. 잘못된 습관 및 심한 스트레스

 

저도 직장생활을 하면서 잦은 야근, 술자리 등으로 매일 피곤함을 느꼈었는데요. 스트레스가 심한 날에는 머리카락도 많이 빠져 걱정이 정말 많았습니다.

평균 수면 시간보다 자지 못하고 컨디션이 좋지 못한 날에는 걷기만 해도 후두두 떨어지는 모발에 신경이 쓰일 수밖에 없었죠.

수면 부족은 물론 극심한 스트레스는 두피, 모발에도 나쁜 영향을 줄 수 있다는걸 알아야 합니다.

 다이어트 및 운동을 과하게 할 경우 신체 영양소가 부족해짐으로 인해 탈모가 올 수 있다.

  1. 다이어트

 

저는 규칙적으로 식사하는 날이 손에 꼽힐 정도로 영양 보충이 어려웠습니다. 그러다 보니 인스턴트를 수시로 찾아 먹게 되고 체중도 급격히 늘기 시작하여 엄청 열심히 다이어트를 했었는데요.

원푸드, 1 1식 등으로 영양 공급이 원활하게 이루어지지 않아 전체적으로 푸석했었고 각질도 생겼던 경험이 있습니다.

 

 

  1. 복용하는 약

 

현재 관절염 혹은 심혈관계 관련 약을 복용하는 경우라면 모발 두께감이 얇아지는 원인으로 작용할 수 있답니다.

 출산 후엔 몸이 회복함에 따라 영양소가 부족하여 출산 후 탈모로 이어지는 경우가 굉장히 많다.

  1. 급격한 호르몬의 변화

 

출산한 여성은 몸이 회복되는 단계에서 모발이 빠지는걸 경험하게 됩니다. 저 역시 출산 이후 얇아지고 있음을 느꼈는데요.

폐경으로 호르몬 변화 같은 현상이 발생한다면 탈모가 같이 올 가능성도 있습니다.

 

 

"얇아진 모발 개선 방법이 있나요?"

 

 두피 마사지는 혈액순환을 통해 탈모 예방에 도움을 준다.

  1. 꾸준한 두피 마사지

 

일상에서 간단히 할 수 있는 모발굵어지는 방법은 두피 마사지를 해주는 것입니다. 적당한 강도에 하루 몇 분만 투자하면 원활하게 혈액이 순환하는 데도 도움을 받을 수 있답니다.

 

 

 발은 제2의 심장으로서 혈액순환을 잘 시켜준다면 피가 골고루 분포되어 머리까지 맑은 피를 운반시킬 수 있어 곧 탈모 예방에 도움이 될 수 있다.

  1. 족욕

 

족욕을 하는 이유는 몸 전체의 혈액순환을 돕기 위함인데요. 족욕을 매일 하게 되면 발의 쌓인 피로감을 없앨 수 있고 혈류 순환이 잘되어 두피 열도 잘 배출됩니다.

 빗질은 손상된 머리를 재정돈 함으로서 머리카락끼리 뭉치는 걸 방지할 수 있다.

  1. 머리 빗질

 

샴푸 후 대부분 젖은 상태에서 머리 빗질을 하는데 모발굵어지는 방법은 다 말린 후에 빗는 것입니다. 촉촉한 상황에서 빗질을 해버리면 큐티클 손상이 있을 수 있으며 너무 뜨거운 바람보다는 미지근한 바람을 사용 하는 게 좋습니다.

 

 

 시스테인 처럼 탈모에 좋은 성분은 대부분 음식으로 섭취하기 힘들어 영양제를 통한 보충으로 이뤄지고 있다.

  1. 시스테인을 꾸준히 보충

 

모발굵어지는 방법 중 핵심을 바로 기본에 충실해야 하는 것입니다. , 필요한 영양소를 외부에서 섭취하면서 기본 건강을 챙기는 것인데 검은콩, 미역 등을 먹으면서 관리할 수도 있는데요. 검은콩을 즐겨 먹는 이유 중 하나는 콩 속에 이 시스테인이 정말 많이 함유되었기 때문입니다.

 

탈모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음식이기는 하지만 우리가 생각하는 양보다 훨씬 많은 양을 먹어야 합니다. 어마어마한 양을 매일 빠짐없이 먹어야 긍정적일 수 있기 때문에 사실상 현실에서 먹는 데는 한계가 있죠.

 탈모를 예방하거나 모발을 굵어지게 만들고 싶을 땐 리치엠을 먹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간편하게 메타웰의 리치엠으로

 

그래서 요즘은 탈모 영양제로 메타웰의 리치엠을 찾아 드시는 분들이 많고 가장 간단한 모발굵어지는 방법이기도 합니다. 이 영양제에는 최근 탈모 치료 원료로 인기를 끄는 쏘팔메토가 주원료로 함유됐는데요.

 

안드로겐 호르몬 수치가 높으면 탈모가 올 수 있다는 건 아시나요? 성장 주기를 단축할 뿐만 아니라 머리카락을 가늘게 만들어 버리는데 쏘팔메토를 섭취하면 호르몬을 전환하여 탈모 발생을 낮출 수 있답니다.

 

그리고 신체 전반에 고르게 분포한 콜라겐도 같이 주원료로 함유되었는데요.

근육은 물론 장기 결합, 체내 조직 기둥 등의 역할을 하고 있어 상당히 중요하며 반드시 영양제 등을 통하여 섭취를 해줘야 합니다.

 

또한, 식용 가능한 식이 유황인 MSM이 메인 원료로 사용되었으며 케라틴을 강화하는 역할을 담당합니다.

케라틴 안에는 단백질은 물론 시스테인의 함유율이 높아 MSM을 섭취하면서 관리하는 게 중요합니다.

 

이외에도 아연과 캡사이신, 대두이소플라본 원료가 함유되었습니다.

이 영양제는 모발 건강을 개선할 수 있는 원료만 배합한 장점이 있고 주원료 외에도 6가지의 부원료를 넣어 신체 전반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답니다.

 

두피 등에 도움이 되는 음식을 찾아 먹고 싶지만, 비효율적이고 양이 많아 안 챙겨 먹는 분들이 생각보다 많은데요.

이 영양제는 1 3정으로 모근 건강을 높여줄 수 있는 원료를 매일 흡수시킬 수 있어 효율적입니다.

 

 

https://kr.metaphm.com/collections/%EB%A9%94%ED%83%80%EC%A0%9C%EC%95%BD/products/%EB%A6%AC%EC%B9%98%EC%97%A0-%ED%83%88%EB%AA%A8-%EB%AA%A8%EB%B0%9C-%EC%97%AC%EC%84%B1-%EB%82%A8%EC%84%B1-%EC%8F%98%ED%8C%94%EB%A9%94%ED%86%A0-%EC%98%81%EC%96%91%EC%A0%9C-%EC%95%BD-1%EA%B0%9C%EC%9B%94%EB%B6%84